컨텐츠 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퀙메뉴 바로가기
img
대학정보알림

교내소식

News in my school.
한동대 이정민 교수,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이용해 선천성 희귀 신경 질환 샤르코 마리 투스병 치료제 개발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19.11.15   |   조회: 1017

(사진1) 한동대학교 생명과학부   이정민 교수

(사진1) 한동대학교 생명과학부   이정민 교수

 

한동대학교 생명과학부 이정민 교수가 세계 최초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CRISPR-Cas9)을 이용한 선천성 희귀 신경 질환 샤르코 마리 투스병(Charcot-Marie-Tooth disease) 치료제를 개발했다.

 

해당 연구는 세계적 권위의 국제 학술지 뉴클레익 애시드 리서치(Nucleic Acids Research, Impact factor: 11.147)에 12일 자 온라인 게재됐다(논문명: Targeted PMP22 TATA-box editing by CRISPR/Cas9 reduces demyelinating neuropathy of Charcot-Marie-Tooth disease type 1A in mice).

 

한국연구재단 코리아바이오그랜드챌린지 사업 지원으로 수행된 이번 연구에는 툴젠과 삼성서울병원 연구팀이 함께했다.

 

샤르코 마리 투스병은 CJ그룹 이재현 회장 등이 앓고 있는 범 삼성가 유전 질환으로 일반에게 알려져 있다.

 

샤르코 마리 투스병 type1A는 PMP22 유전자 복제로 인해 발생하는데, 연구팀은 3세대 유전자 가위인 크리스퍼(CRISPR-Cas9)를 사용해 해당 유전자 발현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을 고안, PMP22 유전자 발현 프로모터 부분을 교정했고 그 결과 PMP22 유전자 복제를 가진 생쥐 모델에게서 신경 조직 회복, 신경 전달 속도 및 강도 회복, 근육량 증가 등을 관찰했다.

 

연구를 주도한 한동대 이정민 교수는 "치료제가 없는 선천성 희귀 말초 신경 질환에 대해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를 사용한 치료적 가능성을 제시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라고 밝혔다.

 

목록
print print
한동대학교
37554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동로 558 한동대학교 Tel: 054-260-1111 Fax: 054-260-1149
copyright(c) Handong Global University. All rights resesrved